editor_14521115870.400227001452111587.jpgeditor_14521116040.062675001452111604.jpg


벛꽃이 마지막 절정을 이룰 때 쯔음이네요..

저를 위해서 끝까지 버텨준 꽃 잎들이 너무나 고마웠습니다.

제가 왔을 때.. 꽃이 다 졌으면.. 너무나 상심이 컸을 거에요..

그러나 사람이 꽃보다 아름답다지요?

정말 해설사님은 그러하세요..